좋은땅출판사, 캐논을 사랑한 여자 출간

사랑의 무게와 깊이에 대한 질문 던지다

2022-09-27 16:09 출처: 좋은땅출판사

‘캐논을 사랑한 여자’, 권병욱 지음, 좋은땅출판사, 348p, 1만4900원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9월 27일 -- 좋은땅출판사가 ‘캐논을 사랑한 여자’를 펴냈다.

1980년대 말에서 1990년대 초반을 배경으로 하고 있는 이 소설은 대학교를 다니는 청춘들의 사랑을 다룬다. 꿈, 사랑, 신념을 둘러싼 네 사람의 이야기를 촘촘한 사건과 감정 묘사로 풀어낸다. 정치적으로 문화적으로 혼란스러웠던 시대의 기류에 휩쓸린 각 인물들이 각자의 방법으로 자신의 사랑을 찾아가는 과정을 그렸다.

시나리오 형식을 빌려온 탓에 ‘캐논을 사랑한 여자’에는 유달리 독백과 대사가 많이 나온다. 또한 정해진 인물의 시점이 아닌, 다양한 인물의 시점에서 이야기가 전개되고 있다. 여기에는 각 인물에 대한 이해를 돕고, 이를 통해 관계를 중요시하길 바라는 저자의 마음이 담겼다. 등장하는 중심 캐릭터 중 가장 주의 깊게 봐야 하는 건 병수와 창우다. 매우 성격이 다른 두 사람이지만, 어딘가에 집착하는 모습이 무척 닮았다. 신문 기자를 꿈꾸는 창우와 사회를 개혁하려는 병수와의 관계 속에서 발생하는 사건들이 흥미진진하다.

사랑 앞에 선 청춘들은 자신의 사랑에 대해 스스로 질문한다. 소설을 관통하는 주제는 ‘나의 사랑은 목숨까지 버릴 수 있는 사랑인가, 자신이 가장 중요한 사랑인가’이다. 사랑 그 자체보다 물질적인 것에 더 끌리는 사람들을 보며, 진정한 사랑이 무엇인지 말하고 싶었다고 한다. 저자는 혼란스러운 주인공들을 통해 과연 행복한 사랑이 이뤄질 수 있는가에 대한 물음을 던지며, 사랑의 새로운 관점을 제시하고 있다.

‘캐논을 사랑한 여자’는 교보문고, 영풍문고, 예스24, 알라딘, 인터파크, 도서11번가 등에서 주문·구매할 수 있다.

좋은땅출판사 개요

도서출판 좋은땅은 1993년 설립해 20여 년간 신뢰, 신용을 최우선으로 출판문화 사업을 이뤄왔다. 이런 토대 속에 모든 임직원이 성실함과 책임감을 느끼고, 깊은 신뢰로 고객에게 다가가며, 사명감을 바탕으로 출판문화의 선두 주자로 어떠한 원고라도 세상에 빛을 보게 해 독자가 더 많은 도서를 접하고, 마음의 풍요와 삶의 질을 높이도록 출판 사업의 혁신을 이뤄나갈 것이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